고개를 들고 말하리라고개를 들고 말하리라

Posted at 2020. 7. 12. 21:11 | Posted in 고마리이장이야기

“고개를 들고 말하리라”
공주북중학교 1학년 이솔이

벼이삭은 익을수록 고개를 숙이지만
너는 나의 이삭을 앗아 갔으니
고개를 들고 말하리라

앉으면 죽산이었던 우리들
중력을 거스르는 새싹처럼
진실의 물결 천지를 뒤덮어라 외쳤지만

서면 백산이었던 우리들
흰눈처럼 이곳에 묻혀버렸네

흰눈속 숨겨진 뜨거운 붉은피
이제 이곳에 모인 사람들로
다시 고개를 들고 말하리라

'고마리이장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뻥이요  (0) 2020.07.15
열쇠고리 만들기 체험  (0) 2020.07.15
고개를 들고 말하리라  (0) 2020.07.12
방학  (0) 2020.07.12
중립은 없다.  (0) 2020.07.12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0) 2019.02.04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